2014 소설커머스 실속은 '쿠팡'이었네
2014 소설커머스 실속은 '쿠팡'이었네
  • 전휴성 기자
  • 승인 2014.12.09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쿠팡, 국가고객만족지수 1위,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 1위, 포털다음 최다검색어 10위, 20대 사랑하는 브랜드 소셜부분 1위
▲ 쿠팡은 2014년 한해 국가고객만족지수 1위,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 1위, 포털다음 최다검색어 10위, 20대 사랑하는 브랜드 소셜부분 1위 등에 이름을 올리며 실속을 톡톡히 챙겼다.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올해 소셜커머스 중 쿠팡이 가장 실속을 챙겼다.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하는 2014년 국가고객만족지수(NCSI) 조사에서 소셜커머스 부문 1위를 차지했다. 앞서 포털사이트 다음에서 결산한 검색어에도  소설커머스 중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다. 20대에게 가장 사랑 받은 브랜드’에도 쿠팡은 있었다.

고객중심기업 쿠팡은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하는 2014년 국가고객만족지수(NCSI) 조사에서 소셜커머스 부문 1위를 차지했다.

국가고객만족지수(NCSI)는 한국생산성본부와 미국 미시간대학이 공동 개발한 고객만족 측정모델이다. 국내 71개 산업, 305개 기업을 대상으로 이를 직접 사용한 경험이 있는 고객이 평가한 만족지수다.

쿠팡은 올해 처음 조사가 시행된 소셜커머스 부문에서 ▲고객의 기대수준 ▲인지품질 ▲인지가치 ▲고객충성도 ▲고객유지율 등에서 모두 산업 평균점수 이상의 우수한 평가를 획득했다. 이번 NCSI 조사에서는 삼성생명, 롯데백화점 등 국내 유수의 기업들이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

이 같은 결과에 대해 “고객의 행복이 곧 우리의 행복이라는 슬로건 아래 고객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만족을 제공하기 위해 전사적인 역량을 집중해왔으며, 이러한 고객중심경영이 좋은 평가를 받은 것”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쿠팡은 상품 구매부터 배송, 사후 서비스까지 쇼핑 중에 발생하는 모든 과정에서의 불편을 해소하고 고객들의 쇼핑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주문하면 최소 다음날 받아볼 수 있는 ‘로켓배송 서비스’, 고객들의 사후 서비스를 책임지는 ‘365일 고객상담센터’와 ‘먹거리 안전센터’ 등이 대표적인 사례다.

더불어 고객의 요구를 민첩하게 파악하고 이를 편리한 서비스로 구현하기 위한 기술 혁신에도 힘을 쏟고 있다. 인프라 구축, 기본설계, 운영시스템 등 기술 전 분야에 대한 적극적 투자를 진행해 고객이 빠르고 편리하게 쇼핑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쿠팡 김범석 대표는 “소셜커머스를 실제 이용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만족도 1위로 선정되어 더욱 의미가 깊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최고의 서비스를 통해 고객에게 언제나 만족스러운 쇼핑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앞서 쿠팡은 지난달 27일 포털사이트 다음이 공개한 2014년 최다 검색어 부분에 당당히 10위로 이름을 올렸다. 이는 소셜커머스를 넘어 온라인 쇼핑몰 중 유일하다. 그만큼 소비자들이 쿠팡을 찾는 이들이 많았다는 증거다.

지난달 대학내일 20대 연구소가 발표한 2014년 한 해 20대에게 가장 사랑 받은 브랜드’ 15개 부분에서도 쿠팡은 소설커머스를 대표하여 이름을 올렸다. 이 연구소는 소셜 커머스 순방문자 수는 위메프(위메이크프라이스)가 쿠팡보다 높지만, 20대 브랜드 파워에서는 쿠팡이 1위를 차지했다고 설명했다. 그 이유로 연구소는 직원들이 직접 쓴 손 편지, 깜짝 선물 등의 이벤트로 고객에게 감동을 전하는 마케팅을 펼치기도 했지만, 무엇보다 20대를 타깃으로 커플런, 바캉스 시즌 ‘풀파티 & 콘서트 기획전’ 등을 기획한 것 역시 20대의 마음을 움직인 계기가 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쿠팡은 지난 10월 발표된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KCSI)’ 조사에서도 소셜커머스 부문 2년 연속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