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H, ‘여가친화기업’ 선정 및 문체부 장관상 수상 영예
KTH, ‘여가친화기업’ 선정 및 문체부 장관상 수상 영예
  • 강진일 기자
  • 승인 2017.12.08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과 삶의 균형 및 조화 추구하는 여가친화경영 인정 받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수상
▲KTH가 ‘2017년 여가친화기업’ 선정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DMF 함께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사진:KTH)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KTH가 ‘2017년 여가친화기업’ 선정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DMF 함께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8일 KTH에 따르면, 같은 날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주관의 ‘여가친화기업’ 인증 시상식에서 이와같은 성과를 거뒀다.

‘2017년 여가친화기업’ 인증은 근로자가 일과 여가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도록 기업문화 및 업무환경을 조성하는 여가친화경영을 실천하는 대∙중견∙중소기업 및 공기업 대상으로 진행됐다.

KTH는 "이번 여가친화기업으로 선정된 20개의 기업 중 KTH가 대기업으로는 유일하게 장관상까지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며 " ‘일하는 것이 즐겁고 재미있는 직장’이란 경영 방침으로 임직원들이 열심히 일한 만큼 보람 있는 여가 선용을 위한 다양한 제도를 운영하고 있는데 특히 ‘워크 앤 라이프 밸런스’에 대한 적극적 의지와 함께 임직원들의 의견을 반영한 여가친화 활동을 인정받았다"고 말했다.

KTH가 운영하는 제도들을 보면, 우선 임직원들의 휴가를 권장하고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능력향상휴가’ , 휴일과 휴일 중간의 평일도 단체휴가로 지정하는 ‘샌드위치데이 휴가’ ,장기 근속에 따른 ‘리프레시 휴가’ ,사내 공모전 등 각종 수상 시 ‘포상휴가’ ,매주 수요일 정시퇴근 장려 캠페인 ‘가족 사랑의 날’ 등이 있다. 또한 여가생활을 장려하기 위해 동호회 활동비, 자기 계발비, 문화행사 티켓 증정 ,K쇼핑 등 임직원 할인 혜택 ,콘도 및 휴양시설 이용료 등 여가비용을 적극 지원 하고 있다. 

KTH 오세영 대표이사는 “임직원들이 즐겁게 일하고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는 기업문화를 통해 직원 만족 증대 및 업무 효율성 제고로 기업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나갈 것”이라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