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와이드 > 쇼핑&유통
이케아, 내년 홈 프래그런스 시장 진출한다마르쿠스 엥망 이케아 글로벌 디자인 총괄 “내년 6월 정식 발표 있을 예정”밝혀
전휴성 기자  |  hueijhs@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7  16:29:0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네이버블로그
   
▲ 이케아가 내년 `홈 프래그런스` 시장에 진출한다.(사진:마르쿠스 엥만 이케아 글로벌 디자인 총괄/ 전휴성)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이케아가 내년 `홈 프래그런스` 시장에 뛰어든다. 아직 청사진 단계로 내년 6월쯤 `홈 프래그런스` 사업에 대한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마르쿠스 엥만 이케아 글로벌 디자인 총괄은 7일 서울 DDP 살림터 2층 ‘스웨덴 코리아 영 디자인 위크’ 전시회 기자간담회 자리에서 이케아가 `홈 프래그런스`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마르쿠스 엥망 디자인 총괄은 “이케아가 미래를 준비하는 것 중 하나가 바로 냄새 즉 향기”라며 “누구나 예전 집에서 나던 향기에 대한 추억들이 있고 행복감이 찾아온다. 우리는 홈 향기를 통해 더 많은 고객들이 행복한 삶을 살기 원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현재 `홈 프래그런스` 사업을 준비 중에 있다”며 “아마 내년 6월쯤 구체적인 것을 공개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현재 이케아의 홈 방향제 사업은 걸음마 단계로 알려졌다. 사업 방향성만 잡혀 있는 상태다. 어떤 조향사와 어떤 향기를 개발할지, 어떤 제품들을 출시할지 등은 구체화 되지 않았다. 따라서 내년 6월 이케아의 공식 발표을 기다려 봐야 할 상황이다. 그러나 현재 이케아가 디자인, 기능, 품질, 지속가능성, 낮은 가격 등 5가지 요소를 기반으로 한 데모크래틱 디자인을 통해 제품이 개발, 출시될 것이기 때문에 가장 이상적인 홈 프래그런스 제품들이 될 공산이 크다.

따라서 지난 몇 년 사이 집 인테리어에 대한 관심 증대와 함께 디퓨저, 캔들 등 집안의 향기를 책임지는 `홈 프래그런스` 수요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것을 감안하면 이케아의 홈 프래그런스 사업 진출은 국내 시장에 적잖은 부담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업계 관계자는 “이케아에게 급성장하고 있는 홈 프래그런스 시장은 큰 먹이감 중 하나”라며 “이케아의 품질이 좋으면서도 가격이 저렴한 제품들이 국내 가정을 장악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15년 산업통산자원부 자료 기준 국내 향기 제품 시장 규모는 2조 5000억원대로 매년 10%에 가까운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전휴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네이버블로그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기획취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양천로 551-17 한화비즈메트로 1차 814호  |  대표전화 : 02)6672-4000  |  팩스 : 02)6672-4006
등록번호 : 서울 아 03166  |  창간일 : 2014년5월 12일  |  등록일자 : 2014년5월 22일  |  발행인 : 전휴성  |  편집인 : 전휴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진일
Copyright © 2017 컨슈머와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