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플러스 > 비교&테스트
의료용 전기스쿠터 품질 제각각..케어라인 나드리110 '답'디에스아이(S148) 최고속도 및 표시, 이지무브(PF2K) 정기거리, 대세엠케어(HS-589) 경사로 밀림 등 기준 부적합
민형기 기자  |  consumerwide22@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12  12:24:4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네이버블로그
   
▲ 의료용 전기스쿠터 일부 제품은 주행거리, 정지거리, 야간주행안전(전방 주행등 밝기) 성능에서 의료기기 기준규격에 부적합했다. 제품 표시사항도 미흡했다.(사진:한국소비자원)

[컨슈머와이드-민형기 기자] 의료용 전기스쿠터 품질이 제각각이었다. 일부 제품은 주행거리, 정지거리, 야간주행안전(전방 주행등 밝기) 성능에서 의료기기 기준규격에 부적합했다. 제품 표시사항도 미흡했다. 이는 한국소비자원(소비자원)이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5개 업체 5종의 제품을 대상으로 주행거리, 최대속도, 정지거리 등의 주요 품질과 안전성을 시험·평가한 결과다.

12일 소비자원에 따르면, 우선 평가대상 제품들의 주행거리가 제각각이었다. 의료용 전동스쿠터의 1회 충전 후 주행거리를 시험한 결과, 거봉(GK7RED), 대세엠케어(HS-589) 제품이 47~50km , 이지무브(PF2K), 케어라인(나드리110) 제품은 38km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디에스아이(S148) 제품은 32km로 기준(35km 이상)에 부적합했다. 최대속도는 전진 9 ~ 13km/h, 후진 5km/h 이하로 전 제품이 기준(전진 15km/h 이하, 후진 5km/h 이하)에 적합했다.

일부제품은 정지거리, 야간주행안전 성능이 기준에 미흡한 것으로 드러났다.  우선 현행 기준상 최대속도에서 브레이크 동작 후 기준 정지거리 이내에서 정지해야 한다. 그러나 시험결과 이지무브(PF2K) 제품이  최대속도 12km/h에서 정지거리가 3.1m로 기준 2.5m 이내를 초과해 부적합했다. 

의료용 전동스쿠터는 야간주행 시 안전을 위해 전방 주행등, 뱡향지시등 및 측면과 후방에 반사경이나 조명등과 같은 장치를 갖추어야 한다. 야간주행안전 성능 시험결과, 거봉(GK7RED) 제품의 전방 주행등 밝기가 30lx로 기준(300lx 이상)에 부적합했다. 
반면 의료용 전동스쿠터에 대한 정적(15도 경사) 및 동적(10도 경사)안정성 시험결과, 전 제품 이상이 없었다. 회전성능 역시 전제품이 회전폭 2,500mm 이하, 회전반경 2,300mm 이하 기준에 부합했다. 등판성능 또한 전 제품이 10도 경사로 및 100mm 높이의 턱을 오를 수 있어야하는 기준을 만족했다. 소음 및 방수에서도 전 제품이 기준(75dB(A))보다 낮은 56 ~ 66dB(A) 수준이었고, 물(빗물이나 눈 등)에 의한 방수성능에서도 전 제품 이상이 없었다. 

그러나 일부 제품은 경사로에서 밀림현상이 있고 제품 중량이 무거웠다. 의료용 전동스쿠터가 경사로에서 정지 후 다시 출발할 경우 후방으로 밀리는 현상이 발생하면 사용자가 불안감을 느낄 수 있는데 경사로(10도)에 대한 후방 밀림현상 시험결과, 대세엠케어(HS-589) 제품이 후방으로 밀림현상(약 9cm)이 발생했다. 나머지 제품들은 이상이 없었다. 제품 중량은 최소 99kg에서 최대 117kg 수준으로 나타났고, 대부분 제품이 100kg 수준으로 무거워 운전미숙 등에 의해 전도가 발생할 경우, 사용자 및 보행자가 부상의 우려가 있어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표시사항에서는 디에스아이(S148) 제품이 주행거리 및 사용자 최대체중을 누락하여 기준에 부적합했다.

따라서 의료용 전동스쿠터를 구매할 시 주요 성능(주행거리, 정지거리 등) 및 보유기능, 경사로 밀림 등을 고려한 제품 선택 하는 것이 필요하다.

이에 제품별로 종합해 보면 케어라인(나드리110) 제품은 주행거리가 38km로 기준보다 높은 수준이었다.  최대속도, 정지거리 및 소음, 방수 등 품질안전성 관련 주요 성능에서 이상이 없었다. 보유기능으로 등받이 조정 및 배터리 잔량표시 등이 있으면서, 가격은 170만5000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대세엠케어(HS-589) 제품은 주행거리가 50km로 5개 제품 중 가장 높은 수준이었다. 그러나  경사로(10도)에서 출발 시 후방으로 밀림현상이 발생했다.  보유기능으로 전원 자동 꺼짐(장시간 미사용 시), 배터리 잔량표시, 서스펜션 등이 장착돼 있다. 가격은 179만2000원으로 상대적으로 저렴했다.

거봉(GK7RED) 제품은 주행거리가 47km로 상대적으로 높은 수준이었다. 그러나 야간주행안전 성능 중 전방 주행등 밝기가 기준에 미달하여 성능이 미흡했다. 보유기능으로 등받이 조정, 배터리 잔량표시, 핸드브레이크, 서스펜션 등이 장책돼 있다. 가격은 195만원으로 상대적으로 높았다. 

이지무브(PF2K) 제품은 주행거리가 38km로 기준보다 높은 수준이었다. 그러나  최대속도 주행에 의한 정지거리가 기준을 초과하여 성능이 미흡했다. 보유기능으로 등받이 조정 및 배터리 잔량표시 등이 있었다. 가격은 190만6000원으로 상대적으로 높았다. 

디에스아이(S148) 제품은 주행거리가 32km로 기준에 미달하여 성능이 미흡했다.  보유기능으로 등받이 조정, 배터리 잔량표시, 핸드브레이크, 서스펜션 등의 기능과 함께 회전주행 시 속도가 감속되는 기능이 장책돼 있었다.  가격은 196만원으로 가장 높았다.

 

 

민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네이버블로그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기획취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서구 양천로 551-17 한화비즈메트로 1차 814호  |  대표전화 : 02)6672-4000  |  팩스 : 02)6672-4006
등록번호 : 서울 아 03166  |  창간일 : 2014년5월 12일  |  등록일자 : 2014년5월 22일  |  발행인 : 전휴성  |  편집인 : 전휴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진일
Copyright © 2017 컨슈머와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