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올 뉴 말리부 2018년형 사전계약 시작..퍼펙트 블랙 에디션 눈길
쉐보레 올 뉴 말리부 2018년형 사전계약 시작..퍼펙트 블랙 에디션 눈길
  • 전휴성 기자
  • 승인 2017.08.11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리터 터보 모델, 제3종 저공해 차량 인증으로 주차요금 할인 등 고객 혜택 확대
▲ 쉐보레 올 뉴 말리부 2018년형이 사전 계약에 돌입했다.(사진: 올 뉴 말리부 퍼펙트 블랙에디션/ 한국지엠)

[컨슈마와이드-전휴성 기자] 쉐보레 올 뉴 말리부 2018년형이 사전 계약에 돌입했다. 2018년형은 외관 스타일의 완성도가 한층 높아졌다. 동급 최고 수준의 연비를 자랑하는1.5리터 터보 모델의 저공해 차량 인증 등 친환경 트렌드도 적극 반영됐다.

 11일 쉐보레에 따르면, 이날 사전계약이 시작된 올 뉴 말리부 2018년형의 큰 변화는 퍼펙트 블랙에디션의 추가된 것이다.  말리부 퍼펙트 블랙 에디션은 전후면 황금색 쉐보레 보타이 엠블럼을 강인한 인상의 블랙 보타이 엠블럼으로 교체됐다. 전용 19인치 딥블랙(Deep Black) 알로이 휠도 새롭게 적용됐다. 또한, 외장 색상에 깊고 풍부한 색감의 카푸치노 브라운(Cappuccino Brown)이 추가돼 고객 선택의 폭도 넓어졌다. 차분하면서도 세련된 느낌을 선호하는 젊은 고객의 취향을 반영한 카푸치노 브라운 색상은 2018년형 트랙스에 적용되며 높은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또 다른 특징은 올 뉴 말리부 2018년형에는 1.5리터 터보 모델에 새 엔진 제어장치 소프트웨어가 적용돼 제3종 저공해 차량 인증을 획득했다는 점이다. 이에 따른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됐다. GM의 진일보한 엔지니어링 기술이 집약된 1.5리터 가솔린 직분사 터보 엔진은 기본 탑재된 스탑 앤 스타트 기능과 다운사이징 경량화를 통해 동급 최고 수준의 연료 효율을 자랑할 뿐만 아니라 정밀한 엔진 제어 기술을 바탕으로 한층 강화된 배출가스 허용기준을 충족하며 제3종 저공해차 인증을 받았다.

이에 따라 올 뉴 말리부 2018년형 1.5 터보 모델을 구매하는 고객은 ▲서울/경인지역 지하철 환승 주차장 주차료 할인 ▲인천/김포공항 등 14개 공항 주차장 주차료 50% 할인 ▲지자체별 공영 주차장 주차료 감면 ▲공공기관 주차장 전용 주차면 이용 혜택을 받게 된다.

아울러 고객 선호사양도 대거 추가됐다. 고객 선호가 높은 후방카메라를 LT트림부터 기본 적용함으로써 주차 편의와 안전을 배려함과 동시에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쉐보레 마이링크와 연동해 상품성을 개선했으며, LS와 LTZ 트림의 가격을 동결했다.

올뉴 말리부 2018년형 구입 고객 중 8월 콤보할부 선택 고객은 30만원의 현금할인과 최대 60개월의 할부 혜택을 동시에 적용받으며, 구매 이력이 있는 고객에게 제공되는 재구매 혜택을 포함 최대 80만 원의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한편, 쉐보레 올 뉴 말리부는 2017년 브랜드 고객 충성도 중형차 부문 1위, 2017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 전당 중형차 부분 1위 선정을 통해 입증된 강력한 브랜드 파워로 중형 세단 시장 공략을 가속화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