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너도 세분화시대..아이오페, 클린징 다음 단계 퍼스트 토너 선뵈
토너도 세분화시대..아이오페, 클린징 다음 단계 퍼스트 토너 선뵈
  • 전휴성 기자
  • 승인 2017.08.07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어 리셋 매티파잉 토너’, 피부 모공 케어를 도와주는 토너
▲ 아이오페가 피부 모공 케어를 도와주는 ‘포어 리셋 매티파잉 토너’를 출시했다.(사진: 아이오페)

[컨슈머와이드-전휴성 기자] 아이오페에서 피부 모공 케어를 도와주는 신제품 토너가 출시됐다. 이 제품은 클렌징 후 더 확실한 모공관리를 원하는 소비자가 대상이다. 

7일 아이오페에 따르면, 이번 신제품  ‘포어 리셋 매티파잉 토너’는 클렌징 다음 단계에 사용하는 퍼스트 토너다. 지금까지 토너는 퍼스트 에센스 다음 단계에서 사용하는 기초화장품이다. 그런데 아이오페에서 클렌징 다음단계에서 사용하는 토너를 새롭게 선보인 것이다.

‘포어 리셋 매티파잉 토너’의 역할은 클린징으로 깨끗해진 모공을 유지하는데 있다. 이 제품의 주성분인 녹차 추출물이 모공을 청결하게 케어하고, 토너 속 피지 흡착 기능의 파우더층과 각질 정리 효과의 액상층이 함께 함유된 포어 핏 듀얼 포뮬라(Pore-fit Dual Formula)를 통해 깔끔하고 보송보송한 피부를 연출해준다. 모공 축소 효과는 물론 미세먼지와 같은 유해 환경에 의해 증가하는 피부 자극을 억제하여 피부를 보호하고 진정시킨다. 또한 피부과 테스트를 통과하고, 무(無) 4가지 처방을 했기 때문에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즉 클렌징의 보완 제품이다.

아이오페 브랜드 상품 개발 담당자는 “여름이 되면서 피지와 땀이 증가하고, 이는 블랙헤드, 화이트헤드 등 모공 속 노폐물과 피부 번들거림으로 이어진다. 특히나 최근에는 미세먼지와 같은 외부적 자극 요인이 증가함에 따라 모공을 더욱 깨끗하게 관리하길 원하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다”며“이번에 새롭게 출시되는 아이오페 ‘포어 리셋 매티파잉 토너’는 이러한 원인을 해결하며 확실하게 눈에 띄는 모공과 피지 관리 효과를 주는 포어 전문 제품으로 수정 화장 전에는 뭉쳐있는 피지를 닦아내고 번들거림은 잡아주는 용도로도 활용하여 하루 종일 보송한 피부를 연출할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