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출입정보 기반 '기업전용 LTE 보안 솔루션' 개발
KT, 출입정보 기반 '기업전용 LTE 보안 솔루션' 개발
  • 강진일 기자
  • 승인 2017.07.13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기업전용 LTE’에 KT 텔레캅 출입통제 기능 접목한 보안 솔루션 개발
▲KT와 KT텔레캅은 ‘기업전용 LTE’와 ‘공간별 보안제어’ 기술을 결합한 ‘지능형 융합보안 솔루션’을 개발했다 (사진:KT)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KT와 KT텔레캅은 ‘기업전용 LTE’와 ‘공간별 보안제어’ 기술을 결합한 ‘지능형 융합보안 솔루션’을 개발했다. 해당 솔루션이 적용되면 회사에서는 사원증 접촉만으로 임직원 출입, 네트워크, 단말, 통화 보안등 영역별 제어가 가능하며 이 모든것에 대한 통합 모니터링도 할 수 있어 기업보안이 강화된다. 

13일 KT에 따르면, ‘지능형 융합보안 솔루션’은 임직원의 안전한 기업전용망 접속을 위한 ‘기업전용 LTE’와  휴대폰 통화제한, 카메라 촬영, 녹음 차단 등 기능을 보안영역에 따라 선택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 ‘공간별 보안제어’가 결합된 통합 보안 기술이다.

기존  KT의 ‘기업전용 LTE’ 서비스는 위치 정보를 기반으로 보안영역 진입 여부를 인식했었다. 그러나  지능형 융합보안 솔루션은 KT 텔레캅의 출입시스템 정보를 기반으로 보안수준이 자동 설정되기 때문에 더 안정적이고 정확한 보안서비스가 가능해졌다.

또한 지금까지는 기업의 출입, 네트워크, 기기, 통화 보안이 각각 별도로 적용돼 통합 관제가 불가능했다. 지능형 융합보안 솔루션이 적용되면 회사 공간별 보안등급에 따라 기업 네트워크, 휴대기기 및 통화에 대한 종합적인 통제가 가능해진다. 그리고 기업 보안관리자는 임직원의 사내 출입 현황, 기업망 접속 내역, 데이터 트래픽 사용량, 사용가능 애플리케이션 리스트 등을 한번에 모니터링 할 수 있어 기업보안 강화에 도움이 된다.

KT는 이 기술을 이용해 KT텔레캅과 상품화 논의를 거쳐 향후  ‘기업전용 LTE’ 상품의 보안성을 강화할 예정이다.

KT 융합기술원 전홍범 인프라 연구소장은 “KT는 그룹사와 상호 강점을 바탕으로 출입 보안과 통신 보안을 결합한 새로운 보안 솔루션을 개발했다”며"앞으로도 그룹사간 협력을 통해 보안이 엄격히 관리되는 연구소, 공장, 데이터센터, 공항, 항만 등에서 기업보안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