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기가지니'와 '지니' 동시 체험공간 마련
KT, '기가지니'와 '지니' 동시 체험공간 마련
  • 강진일 기자
  • 승인 2017.06.19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가지니와 하만카돈의 고품질 사운드로 음악서비스 ‘지니’ 체험가능

 

▲KT의 인공지능(AI) 셋톱박스 ‘기가지니’와 큐레이션 음악서비스 ‘지니’를 동시에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 현대시티아울렛 가든파이브점 JBL&illy 복합매장 내 마련됐다. (사진:KT)

[컨슈머와이드-강진일 기자] KT의 인공지능(AI) 셋톱박스 ‘기가지니’와 큐레이션 음악서비스 ‘지니’를 동시에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 현대시티아울렛 가든파이브점 JBL&illy 복합매장 내 마련됐다.

19일 KT에 따르면, 해당 체험공간에서는 하만카돈 스피커로 구현되는 ‘기가지니 음악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고, JBL 블루투스 스피커와 헤드폰과 이어폰을 활용해 음악서비스 ‘지니’에서 제공하는 음악도 들을 수 있다.

기가지니는 KT의 음성인식 기반 인공지능 셋톱박스로, 음성명령만으로 편리하게 음악과 TV를 즐기고 홈 IoT 서비스를 제어할 수 있는 인공지능 서비스다. 기가지니의 음악서비스는 음성으로 원하는 곡을 선택하고 상황과 분위기에 어울리는 감성음악을 추천받을 수 있다.

음악서비스 ‘지니’는 협업필터링 기술로 고객들에게 최적의 음악을 추천한다. 개인의 음악감상이력과 유사 음원이용자의 감상이력, 음원 간 유사성등을 분석하는 협업필터링 기술을 통해 개개인에게 빅데이터 기반의 세밀한 큐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니뮤직 마케팅실 이상헌 실장은 “JBL과의 제휴로 인공지능 기가지니와 음악서비스 지니를 동시에 체험할 수 있는 음악체험공간을 마련했다”며 “고객들이 편안하게 음악을 들으며 음악의 가치와 음악을 구현하는 기기의 가치를 느끼는 프리미엄 체험공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