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딤돌 대출 금리 인상.. 16일 이전에 대출받아야 하는 이유
디딤돌 대출 금리 인상.. 16일 이전에 대출받아야 하는 이유
  • 주은혜 기자
  • 승인 2017.01.11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이달 16일부터 0.15~0.25%p 조정...단 기존 대출자 및 16일 이전 대출신청자 기존 금리 적용
▲ 디딤돌 대출금리가 이달 16일부터이달 16일부터 0.15~0.25%p 상향 조정된다.(사진:컨슈머와이드DB)

[컨슈머와이드-주은혜 기자] 디딤돌 대출금리가 이달 16일부터 오른다. 내집마련이 한층 더 어려워질 전망이다.

11일 국토교통부(국토부)는  美 기준금리 인상(0.25%p) 등의 영향으로 시중금리와 지난 2일 국민주택채권 발행금리가 인상(0.25%p)됨에 따라 디딤돌대출 금리가 이달 16일부터 0.15~0.25%p 조정된다고 밝혔다.

국토부에 따르면, 지난2014년 1월 출시된 디딤돌 대출은  서민의 주거비 부담 완화를 위해 그간 3차례 대출금리를 인하(총 0.7%p ↓) 해 연 2.1% ~ 연 2.9% 으로 운영 중에  있다.

그러나 이달 16일부터 금리가 인상된다. 인상폭은 소득 2천만원 이하는 0.15%p, 소득 2천만원 초과는 0.25%p만 인상하는 등 최소 수준으로 상향 조정된다. 새로 적용되는 디딤돌대출 금리는 기존에 디딤돌대출을 받은 경우에는 영향이 없다. 16일 이전에 대출을 신청한 경우에도 인상 전 금리를 적용받게 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시중금리 인상으로 디딤돌대출 금리 인상이 불가피해 최소 수준으로 상향했다"며 "앞으로도 서민 주거비 부담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